실업급여 신청방법 이렇게 하면 쉬워요

실업급여 신청방법

최근 고용 시장이 매우 불안정해지면서 실업급여 관심이 많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불가피한 사유로 퇴직한 사람들이나 더 나은 일자리를 찾아 이직하는 사람들을 위해, 실직자가 안정된 생활을 하고 적극적으로 구직 활동을 벌일 수 있도록 마련된 제도입니다. 실업급여를 신청하는 방법과 관련 정보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실업급여 신청방법

실업급여

실업급여란 고용보험에 가입된 자가 재취업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받을 수 있는 급여입니다. 구체적으로는 네 가지의 종류가 있는데 이 중 가장 보편적으로 관심을 갖는 부분은 구직급여입니다.

구직급여는 그 이름에 드러나 있듯이 단순히 실업 상태에 놓인 사람을 위로하는 것이 목적이 아닙니다. 현재 실직 상태인 사람들이 안정적으로 구직 활동을 벌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입니다. 그래서 급여를 수급하는 기간에는 정기적으로 재취업 활동을 벌이고 있음을 증명해야 합니다.

실업급여 신청방법

실업급여 신청조건

우선 퇴직하기 전 18개월 사이 고용보험료를 내는 직장에서 총 180일 이상 근무했어야 합니다. 또, 자발적으로 직장을 그만둔 것이 아니라 권고사직이나 계약 기간 만료와 같은 비자발적인 사유에 의한 퇴직이었어야 합니다.

다만 여기서 주의할 점은 자기 의사에 의한 퇴직이었다 하더라도 만약 그 직장의 급여가 최저임금에 못 미쳤거나 직장 내에서 불합리한 대우를 받아 퇴직했다면 지급 대상으로 인정받을 수 있습니다.

실업급여 신청방법

실업급여 신청방법

우선 자신이 거주하는 지역의 관할 고용센터에 방문해서 실업 상태임을 신고해야 합니다. 신고 이후에도 여러 절차가 있고, 수급 가능 기간은 퇴직 이후 12개월 이내로 제한되어 있기 때문에 최대한 빠른 시일 안에 방문해서 실업을 신고해야 합니다. 자신의 거주지 관할 고용 센터의 위치와 주소는 고용보험 사이트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실업급여 신청방법

실업 신고가 이루어진 뒤에는 온라인으로 구직 등록을 신청합니다. 아래 주소 링크를 통해서 들어가면 워크넷 사이트가 나오는데, 여기에서 구직 신청을 할 수 있습니다.

https://www.work.go.kr/

그런 뒤에 거주지 관할 고용센터에 방문해서 신청자 취업지원 설명회에 참석하고 수강합니다. 이때 자신의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합니다.

취업지원 설명회의 내용에 따라 수급자격 인정 신청서와 재취업 활동 계획서를 작성하고 제출합니다. 그런데 만약 이미 워크넷에서 구직 등록을 한 뒤라면 이 과정은 생략할 수 있다고 하니 반드시 워크넷에 구직 등록부터 하는 것이 좋겠네요.

그런 뒤에 관할 고용센터에서 14일 이내에 수급자격 인정 여부를 통지 받습니다. 이때 언제 고용센터에 출석해서 실업인정 신청을 받으라는 개별 메시지를 함께 보내는데요, 그러면 해당 일자에 가서 신청할 수 있습니다.

실업급여 신청방법

실업급여 지급금액

지급액은 퇴직 전 자신의 임금 평균 60%에 소정의 급여 일수를 곱하여 산정됩니다. 이때 하루 최대 66,000원으로 상한액이 정해져 있다는 점에 유의해야 합니다. 수급 기간은 실직자가 고용보험에 가입한 기간과 이직 당시의 연령에 따라 120일에서 270일간 지급됩니다.

실업급여의 이모저모를 알아보았습니다. 다소 복잡하지만 고용센터에 문의하면 친절한 안내를 받을 수 있으니 퇴직하셨다면 지체 말고 센터에 방문하여 권리를 찾으시기 바랍니다.